만우절2020.04.01(수)
현재기온 16.2°c대기 나쁨풍속 4.1m/s습도 38%

미열증세 보인 KIA 선수 코로나19 음성 판정

입력 2020.03.25. 11:00 수정 2020.03.25. 11:01

신종 코로나 비이러스 감염이 의심됐던 KIA 타이거즈 선수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

25일 KIA 관계자는 "24일 예방차원의 선제적 조치로 코로나19 검진을 받은 선수는 검진 결과 음성으로 판정났다"며 "오늘 예정됐던 홍백전은 취소됐으며, 훈련은 오후 6시에 재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전날 코로나19로 의심됐던 선수는 37.4℃까지 오르는 미열증세를 보였다. 이에 KIA구단은 KBO 통합 매뉴얼 선제 대응 차원으로 훈련을 중지시켰다. 선수단 전원 퇴근, 자택 대기 조치했다.

한경국기자 hkk42@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